뮤지컬과 스포츠의 성공적인 만남! 성황리에 폐막하는 창작 뮤지컬 ‘전설의 리틀 농구단’

안산문화재단과 ㈜아이엠컬처 공동 제작으로 새롭게 선보였던 뮤지컬 ‘전설의 리틀 농구단’이 평점 9.8점, 유료 관객 점유율 80%를 달성하며 성황리에 폐막했다.

지난 9월 10일 서경대학교 공연예술센터 스콘2관에서 개막한 뮤지컬 ‘전설의 리틀 농구단’은 등장인물들의 서사를 보완하여 좀더 탄탄한 이야기 구조를 완성. 기존 넘버들의 새로운 편곡과 더불어 새로운 넘버 추가까지. 이전 공연들보다 업그레이드 된 공연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뮤지컬과 스포츠의 성공적인 만남을 이끌어내, 역동적이며 신선한 안무를 선 보인 바. 10월 28일 개최되는 ‘제8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에서 안무상 수상의 쾌거를 이뤄냈다.

공연장을 가득 메운 관객들은 ‘보고 나면 기분 좋아지는 공연’, ‘청춘 영화 한편 보고 나오는 것 같다’는 등의 찬사를 보내기도 했다.

박진감 넘치는 농구 기술과 안무의 접목, 그리고 OST 발매 요청을 끊임 없이 받을 만큼 많은 사랑을 받은 넘버, 재미와 감동을 동시에 이끌어 낸 스토리까지. 대한민국 젊은 창작 뮤지컬의 성공 사례로 손꼽히는 뮤지컬 ‘전설의 리틀 농구단’ 금번 공연은 평점 9.8점 이라는 이례적인 수치를 이끌어 내며, 수많은 매진 사례를 기록.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서울 공연의 성공에 힘 입어 11월 16일 남양주, 11월 22일과 23일 목포, 11월 28일 충주, 12월 7일, 8일 군포 그리고 12월 12일 13일 청주까지 ‘전설의 리틀 농구단’의 열기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유정 기자 / press@ikyny.com

Trendsetter KPOPUP MAGAZINE

More Stories
[영상]뮤지컬 ‘귀환’ 넘버 <내가 술래가 되면> 이정열, 김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