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나라’ 우도환, 데뷔 후 첫 사극! 비주얼부터 액션까지… ‘매력 포텐’ 폭발 예고

우도환이 ‘나의 나라’로 금토 안방극장 사로잡기에 나선다.

오는 4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에서 계급을 뛰어넘는 강한 힘을 꿈꾸는 무관 남선호 역을 맡은 우도환의 관전포인트가 공개됐다.

먼저,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하는 작품으로 우도환은 처음으로 사극에 출연, 상투를 틀거나 장발의 헤어 스타일 변화는 물론 한복과 갑옷 의상을 소화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우도환이 극중 분하는 남선호가 명망 높은 집안의 차남이어서 우도환의 사극 비주얼에 더욱더 관심이 쏠린다.

또한 우도환은 조선이 태동하는 격변의 시기에 출생에 상관없이 모두가 평등하게 행복할 수 있는 나라를 꿈꾸는 인물의 드라마를 보여줄 예정이다. 평생의 벗 서휘(양세종 분)를 등지면서까지 자신의 신념을 지키기 위해 치열하게 싸우는 남선호를 냉철한 카리스마와 뜨겁게 끓어오르는 에너지가 공존하는 독보적인 매력으로 소화할 전망. 내면에 자리한 출생의 아픔은 호소력 짙은 연기로 그려내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우도환의 몸을 사리지 않는 거침없는 액션 연기도 관전포인트로 꼽힌다. 우도환은 이번에 말 타는 법부터 활 다루는 법, 검술까지 모두 처음 접했지만 남선호가 뛰어난 문무를 갖춘 무관인 만큼 부단히 연습했다는 후문. 사전 공개된 영상 속에서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겨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지난 1일 ‘나의 나라’가 JTBC뿐만 아니라 넷플릭스(Netflix)에서도 서비스 된다는 소식이 알려져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우도환이 금토 안방극장을 넘어 전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는 우도환을 비롯해 양세종, 김설현, 김영철, 안내상 그리고 장혁 등이 출연하며, 4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키이스트
서화연 기자 / shyzone@ikyny.com

Trendsetter KPOPUP MAGAZINE

More Stories
배우 홍지윤, 류현진 선발 투수 등판 ‘2019 MLB 올스타전’ 공식 초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