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공정환, ’60일, 지정생존자’ 강대한 役으로 지진희x김규리와 호흡

드라마 ‘60, 지정생존자는 대통령의 국정 연설이 열리던 국회의사당이 갑작스러운 폭탄 테러 공격을 받아 붕괴되고, 국무위원 중 유일하게 생존한 환경부장관이 승계서열에 따라 60일간의 대통령 권한대행으로 지정되면서 테러의 배후를 찾아내고 가족과 나라를 지키려 노력하는 이야기를 그려낸다. 국내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은 동명의 미국 드라마지정생존자(Designated Survivor)’가 한국 실정에 맞는 로컬화로 재탄생할 예정. ‘굿와이프’, ‘마더’, ‘왕이 된 남자등 리메이크의 성공사를 써온 tvN의 새로운 기대작이다.

 

공정환은 ’60, 지정생존자에서 태권도 선수 출신이자 각종 격투기 유단자인 경호처 경호관 강대한 역을 맡았다. 경호처의 경호관으로 청와대에서대통령을 위해 일하고 있다는 사실에 무한한 자긍심을 가졌으며 언제라도 주인공 박무진을 위해 목숨을 바칠 준비가 되어 있는 순수한 인물이다.

 

그간 작품을 통해 주로 거침없는 강렬한 카리스마를 가진 인물을 선보였던 공정환이 강대한으로 분해 카리스마 있는 모습과 동시에 순수한 충성심과자긍심으로 똘똘 뭉친 매력적인 캐릭터로 극에 재미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정환은 최근 MBC 새 미니시리즈신입사관 구해령에서 자상하고 부드러운 동생 바보 구재경으로도 캐스팅을 확정지으며 새롭고 다양한 캐릭터에 대한 도전을 멈추지 않고 있다.

 

한편, tvN 드라마 ’60, 지정생존자는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사진출처 에코글로벌그룹

EYEKYNY MAGAZINE 김정연기자

Trendsetter KPOPUP MAGAZINE

More Stories
우도환, ‘사자’ 섹시 빌런에서 ‘나의 나라’ 카리스마 무관으로 변신!